2020.10.25 일 23:33
> 뉴스 > 핫이슈 > 행사3
     
이천체험문화축제 개최
이천농업테마공원에서 10월 8일·9일
2016년 09월 28일 (수) 14:18:51 이영일 기자 man201f@korea.com
   
[이천=팔당유역신문] 경기도 이천시(시장 조병돈)가 오는 10월 8일부터 연 이틀간 이천농업테마공원에서 50가지가 넘는 체험을 한자리에서 즐길 수 있는 체험축제를 개최한다.

올해로 4회 째를 맞이하는 이천체험문화축제는 대규모 행사와 관람에 치중하는 일반 축제들과 달리 모든 프로그램을 방문객이 직접 참여하는 체험으로만 꾸며진다. 프로그램을 제공하는 곳도 축제 전문 프로그래머가 아니라 평소 체험프로그램을 운영하는 농가나 단체들이다.

체험 종류도 50가지가 넘어 국내 축제 중에는 가장 다양한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축제장인 이천농업테마공원에 들어서면 입구부터 대형 열기구와 어린이동물원 체험이 관람객을 맞이한다.

열기구는 지상 30m까지 올라가는 데 하늘에서 누렇게 익은 가을 들판을 보는 것이 큰 재미다. 안전을 위해 비행은 하지 않고 상승 하강만 반복한다. 어린이 동물원에서는 미니말과 토끼, 닭들에게 먹이주는 체험을 한다.

공원 안으로 들어가면 고개 숙인 다랑이논의 벼를 탈곡하는 체험이 기다리고 있다. 아빠와 아이들이 전통 방식의 탈곡기를 힘차게 돌리면서 매일 먹는 밥이 우리집까지 어떻게 왔는지를 배운다.

탈곡 체험을 마치고 공원 정상에 오르면 넓은 잔디밭을 빙 둘러싼 종합 체험장이 나온다. 30여 체험농가와 단체들이 준비한 50여 가지 프로그램이 한 자리에 모여있다.

최고의 건강식품으로 알려진 아로니아로 음료 만들기부터 산수유쿠키, 두부, 쑥개떡 등 30여 가지의 음식 만들기 프로그램이 있다.

또한 도자도시 이천을 대표하는 도자체험을 비롯해서 송사리 아쿠아리움, 미니농기, 전구화분, 에코인형, 돼지탈 만들기 등 공예 프로그램도 다양하다. 체험 장 주변에는 당나귀를 타고 공원을 산책하는 코스도 마련되어 있다.

경품 행사도 다양하다. 3가지 이상의 체험을 하고 운영본부에 확인스탬프를 제시하면 경품을 나눠준다. 행사장 옆 민주화공원에서 운영하는 태극기, 바람개비 만들기 체험을 즐기고 인증 샷을 찍어 오면 추첨을 통해 경품을 제공한다.

행사장에만 있어도 하루 3번 입장객 번호를 추첨해서 경품을 준다. 경품은 행사에 참여한 농가나 단체들이 직접 제공한 상품들이다.

이밖에도 공원 주변을 산책하는 것도 큰 재미가 있다. 쌀을 소재로 만든 공원 안에는 볍씨 파종부터 밥상에 오르는 모든 과정을 보고 체험할 수 있는 쌀 문화관이 무료로 개방된다.

농기구를 전시하는 미니 박물관도 볼거리다.

쌀문화관 옆에는 물레방아 쉼터가 있고 위로는 어린이 숲체험장과 산책로가 있어 체험을 즐기면서 신선한 가을 바람을 만끽하는 데 최고다. 행사장 옆에는 올해 문을 연 민주화공원이 있다. 한국의 민주주의가 완성되는 생생한 역사를 배울 수 있는 공간이다.

먹거리도 다양하다. 이미 체험장에서 다양한 먹거리 체험을 하지만 정식 식사를 원하는 관람객들을 위해 뷔페식 식당과 다양한 메뉴의 푸드트럭이 대기하고 있다.

체험비도 저렴하다. 1천원부터 2만원까지 프로그램마다 다르지만 대부분 3천원~5천원 이내다. 하루 4번 진행하는 인절미 만들기와 고려시대 장군복 입고 사진 찍기, 민주화공원에서 운영하는 태극기 만들기는 무료체험이다.

수도권에 인접한 이천시는 2011년부터 체험관광 활성화를 목표로 다양한 분야의 프로그램을 개발해왔다. 현재는 45개의 체험농가 및 단체가 농산물 수확체험부터 공예, 문화, 스포츠 등 다양한 분야에서 100가지의 체험프로그램을 운영 중이다.

이천시의 체험관광을 총괄하는 ㈔이천농촌나드리에 따르면 올해 9월 하순 기준으로 순수하게 체험을 목적으로 방문한 관광객 숫자만 20만 명을 넘는 것으로 알려졌다. 체험 관광은 관광객들에게 즐거움을 주는 의미도 크지만 농가들에게는 몇 배의 큰 힘이 된다.

조병돈 시장은 “축제가 열리는 농업테마공원은 중부고속도로 남이천 IC에서 1분밖에 걸리지 않고, 50가지가 넘는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운영되는 이색 축제이기 때문에 많은 관광객들이 찾아 올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면서, “앞으로 이천은 다양한 체험 관광 상품을 개발하여 더 많은 관광객들을 유치하여 경제 활성화 뿐 아니라, 관광산업 육성에 힘쓰겠다”고 밝혔다.
이영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팔당유역신문(http://www.hanaronew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최근인기기사
가평군, 11월13일부터 마스크 미착
수도권대기환경청, PM·NOx 저감장
광주시, 코로나19 집단감염 발생 S
광주시, 아동친화도 조사 연구용역 최
이천미술협회, 정기회원전 '이섭대천展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12623)경기도 여주시 우암로 24-1. 3층 | pdn114@daum.net
대표전화 : 070-8743-6366/긴급 :010-3124-9919 | 팩스 : 031-886-1289
등록일 : 2009년 8월 28일 | 등록번호 : 경기 아00227 | 발행인 : 이영일 | 편집인 : 이영일
Copyright 2009 (주)팔당유역신문. All rights reserved.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한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