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29 화 22:24
> 뉴스 > 뉴스 > 사회
     
여주시, ‘대왕님표 여주쌀’ 미국 수출길 올라
2022년 10월 05일 (수) 13:09:18 이한나 기자 feelfelt@hanmail.net
   
▲ 여주시가 지난 4일 여주시 점동면 통합 RPC에서 이충우 여주시장, 안치중 농업기술센터 소장, 통합RPC 대표 윤주병, 미국내 K-FOOD E-Commerce 1위 업체인 울타리몰 지사장 임양원 등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미국 수출 출고식을 가지고 있다.(여주시청 제공)

[여주=팔당유역신문] 전국 최초 쌀산업 특구인 ‘대왕님표 여주쌀’이 미국 수출길에 오르며 그 진가를 다시금 확인했다.

경기도 여주시는 지난 4일 여주시 점동면 통합 RPC에서 이충우 여주시장, 안치중 농업기술센터 소장, 통합RPC 대표 윤주병, 미국내 K-FOOD E-Commerce 1위 업체인 울타리몰 지사장 임양원 등 관계자 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미국 수출 출고식을 가졌다.

이번 수출은 지난 8월 30일 울타리 USA와 미국, 캐나다 지역 총판 계약을 체결했으며, 수출물량은 2022년산 진상 품종 초도 물량 7.2톤이다.

울타리 USA는 미국내 12개 오픈매장을 가지고 있으며 온라인 판매를 위주로 1일 직배송을 원칙으로 하는 쇼핑몰업체로서 여주 쌀 수출길을 만든 신상곤 울타리몰 대표는 “학창 시절 대학교 농촌 봉사활동으로 여주시에 다녀간 경험이 있으며 여주 쌀을 먹어봤는데 정말 맛있었다”고 말했다.

이어 “그 믿음으로 미국에 수출을 하게 됐고 교민들의 반응이 뜨거울 것”이라고 자신감을 나타냈다.

이충우 시장은 “우리나라 최고의 대왕님표 여주쌀이 미국 수출길에 오르는 것은 여주의 농산물의 우수성이 수출되는 것”이라며, “최근 전국적인 쌀값 폭락으로 우리 농가가 위기에 처해 있다. 어려움에 처해 있는 농민들을 도울 수 있는 정책을 지속적으로 펼치겠다”고 밝혔다.

남한강의 맑은물과 비옥한 토지에서 생산된 여주쌀은 조선왕조 내수사에서 직접 직영하고 남한강의 수로를 이용하여 진상했던 최고 품질의 쌀이다.

여주시 농업정책과에서는 여주 쌀 판매 촉진과 가공산업 육성을 위한 시책으로 여주쌀을 사용하여 관외에서 생산되는 쌀가공 제품에 대하여 ‘여주 대왕님표’ 특산물 상표를 사용하는 조례를 개정하고, 해외수출 업체에 대하여는 물류비와 수출 포장재 제작비를 지원하여 여주 쌀의 명성을 높이고 여주쌀 판매망 확보를 위하여 노력하고 있다.

이한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팔당유역신문(http://www.hanaronew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최근인기기사
여주세종문화관광재단, 자동차영화관 시
이천 창전청소년집, ‘청소년 회의진행
경기도, 조류독감 종식까지 가축전염병
양평문화재단, 12월 31일까지 ‘이
가평군, ‘2022년 가평을 빛낸 1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12623)경기도 여주시 우암로 24-1. 3층 | pdn114@daum.net
대표전화 : 070-8743-6366/긴급 :010-3124-9919 | 팩스 : 031-886-1289
등록일 : 2009년 8월 28일 | 등록번호 : 경기 아00227 | 발행인 : 이영일 | 편집인 : 이영일
Copyright 2009 (주)팔당유역신문. All rights reserved.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한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