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9.18 금 23:49
> 뉴스 > 뉴스 > 사회
     
경기 광주시, 2019년 사회조사 보고서 발간
2020년 02월 12일 (수) 13:20:35 김용건 기자 kyg1@hanmail.net
   

[광주=팔당유역신문] 경기도 광주시에 거주하는 시민 10명 중 7명은 10년 후에도 광주시에 거주할 의향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시는 시민의 생활과 의식이 어떻게 변화하는지를 조사한 ‘2019년 광주시 사회조사’ 보고서를 발간하고 시 홈페이지 통계정보에 게시했다.

‘2019년 광주시 사회조사’ 결과에 따르면 정주의식에 대한 만족도는 태어나지 않았지만 살다보니 고향 같다는 응답이 51.2%, 현 거주지에 대한 소속감은 54.8%가 다소 또는 매우 있다고 응답했다.

특히, 10년 후에도 거주할 의향이 있다는 응답은 69.7%가 매우 또는 어느 정도 그렇다고 답했으며 현 거주지에 대한 불만족은 25.1%로 나타났다.

이와 함께 생활비 지출 시 가장 부담스러워하는 부분은 주거비가 24.6%로 가장 높은 비중을 차지했으며 보건의료비(19.3%), 식료품비(18.4%), 교육비(17.0%) 순으로 조사됐다.

아울러 일자리 창출을 위한 정책으로는 남녀 및 모든 연령대에서 일자리 발굴사업(32.1%)이라고 응답했다.

만 19세~54세의 여성을 대상으로 조사한 경력단절 여부를 묻는 질문에는 77.4%가 직장(일)을 다닌 적이 있고 직장(일)을 그만 둔 이유는 임신과 출산(41.4%), 결혼(37.0%), 육아(36.1%) 등으로 답했다.

이는 광주시가 사회복지를 위해 우선해야 할 정책으로 출산보육지원(42.4%)이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한 것과 일맥상통 한다고 볼 수 있으며 뒤이어 노인복지사업 확대(35.7%), 국민기초생활수급자 등 요구호보호사업(10.0%), 장애인복지 확대(8.0%) 순이었다.

또한, 노후가 준비돼 있다고 응답한 경우는 76.5%, 노후준비 방법은 국민연금(84.0%)이 가장 많았다.

광주시 미래의 도시모습에 대해서는 삶의 질이 높아지는 복지 도시(42.1%), 교통이 편리한 도시(31.7%), 재해와 범죄로부터 안전한 도시(11.6%)를 원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 필요한 문화시설로는 공용운동장, 수영장 등 체육시설이 30.2%로 가장 많았으며 백화점 등 복합쇼핑센터(24.2%) 순으로 조사됐다.

한편, 이번 사회조사는 지난해 8월 27일 0시를 기준으로 15일간 진행됐으며 조사는 표본으로 추출한 810가구 15세 이상 가구원 1천747명에 대해 직접 면접하는 방식으로 이뤄졌다. 보고서의 자세한 내용은 광주시 홈페이지 www.gjcity.go.kr -정보공개 / 통계정보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용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팔당유역신문(http://www.hanaronew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최근인기기사
여주署, 모범운전자회 오찬 간담회 가
캘러웨이 하남스크린골프, 다중이용업
양평군, ‘양평정원 등록제’ 선정 4
가평군, 코로나19 예방 ‘사회적 거
여주시, 이천시 화장장 추진반대 범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12623)경기도 여주시 우암로 24-1. 3층 | pdn114@daum.net
대표전화 : 070-8743-6366/긴급 :010-3124-9919 | 팩스 : 031-886-1289
등록일 : 2009년 8월 28일 | 등록번호 : 경기 아00227 | 발행인 : 이영일 | 편집인 : 이영일
Copyright 2009 (주)팔당유역신문. All rights reserved.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한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