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7.18 목 16:44
> 뉴스 > 뉴스 > 사회
     
하남시-미국 리틀락시, 자매도시 우호증진 간담회 가져
2019년 07월 11일 (목) 15:51:07 이영일 기자 man201f@korea.com
   


[하남=팔당유역신문] 경기도 하남시가 지난 10일(현지시간) 미국 리틀락시 청사에서 김상호 하남시장과 프랭크 스코트 주니어(Frank Scott, Jr.) 리틀락 시장 등 관계자 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양 도시간의 자매도시로써의 우호증진을 위한 간담회를 가졌다.

간담회에서 김 시장은 ▲홈스테이 정도에 머물던 청소년 교류를 확대해 어학 및 문화적 교류의 양과 질을 늘려 양 도시 청소년들을 글로벌 리더로 키울 것과 ▲양 도시 기업들의 거점이 만들어 질 수 있도록 노력 할 것 ▲공공분야 교류를 확대 해 교환근무와 화상회의를 통한 어젠다 교류 등 3가지 활성화 방안을 제안했다.

이에, 스코트 주니어 시장 역시“지금까지의 우호 교류의 수준을 넘어 진정한 자매도시로서의 역할을 함께 해 나가자”고 화답하며, “도시재생 등 함께 고민할 부분이 많다”며 우호협력을 더욱 확대해 나갈 뜻을 밝혔다.

리틀락시 방문 전 오전에는 첫 공식일정으로 아칸소주(Arkansas) 주청사를 방문하여 윌리엄 아사 허친슨(William Asa Hutchinson) 주지사를 접견했다.

허친슨 주지사는“대한민국에 관심이 많지만 아직 하남시에는 가지 못했다”며, “하남에 가면 꼭 방문할 곳을 소개해 달라”고 하였고, 김 시장은“전 세계적으로 견학하기 위해 찾아오고 친환경시설의 우수사례로 손꼽히는 하남유니온타워(친환경복합시설)을 추천하며”시를 홍보하는 자리를 가졌다.

이어, 존 설스턴(John Sulston) 국무장관과의 면담을 이어 갔다.

이 자리에서 설스턴 국무장관은 리틀락시와 하남시와의 오랜 교류 치하 하며, 하남에 꼭 방문하고 싶다는 뜻을 밝혔다.

이 자리에 함께한 국승현 국제화추진협의회 부위원장은 27년간 자매결연 사례를 소개하며, 주시사 및 국무장관의 방문을 환영하는 것은 물론, 하남의 청소년들이 아칸소주립대 진학할 시 추천 및 장학금 혜택을 줄 것을 깜짝 제안하기도 했다.

방문단은 양 도시간의 기업활성화 방안을 위한 교류도 빼 놓지 않았다. 리틀락시 상공회의소(의장 제이 췌셔) 기업인과의 오찬을 이어 갔다.

김 시장은 오찬장에서 “아직까지 직접적인 기업인들 간의 교류가 없었지만, 앞으로는 미국에 진출하고 싶은 하남의 기업과 한국에 진출하고 싶은 기업이 서로 전진기지를 구축하자”고 하는 제안에 상공회의소 측은 우선 주요 기업 및 산업 리스트를 공유하자고 화답했다.

김 시장은 이어 “하남의 신도시에 리틀락의 거대 기업 유치를 희망하고 신도시 설계도가 완성되는 대로 즉시 보낼 것”을 약속했다.

한편, 리틀락시에는 로레알, 3M, 스키피 등 글로벌 기업의 본사 20여 곳이 밀집한 지역이기도 하다.

방문단은 이날 저녁 리틀락시 상징조형물을 조각한 아칸소대 미대 교수 마이클 워릭과 티타임을 갖았으며, 이어 미국 태권도의 전설인 그랜드 마스터인 고 이행웅을 기리는 ATA(전미태권도연합) 이행웅 인터내셔널 행사에 참석하며 공식 일정을 마쳤다.

첫 날 강행군을 마친 김상호 시장 일행은 11일 오전 9시 30분(현지시간)에 맥아더 공원 내 한국전쟁기념관에서 실시하는 국제자매도시 상징조형물 제막식 참석하며 2일째 공식일정을 시작하게 된다.

이영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팔당유역신문(http://www.hanaronew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최근인기기사
남양주시, 유명 하천 계곡 불법구조물
남양주일자리카페 프로그램, 청년 구직
이천시, 폭염대응체제로 쿨링포그 시스
여주소방서, 소방장비 관리운용 상태
여주시, ‘맞춤형 발효액비 공급’ 농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12623)경기도 여주시 우암로 24-1. 3층 | pdn114@daum.net
대표전화 : 070-8743-6366/긴급 :010-3124-9919 | 팩스 : 031-886-1289
등록일 : 2009년 8월 28일 | 등록번호 : 경기 아00227 | 발행인 : 이영일 | 편집인 : 이영일
Copyright 2009 (주)팔당유역신문. All rights reserved.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한나